▲ 에이프릴 이나은. ⓒ한희재 기자
▲ 에이프릴 이나은.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에이프릴 이나은이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확인되지 않은 루머를 제기한 누리꾼에게 법적 대응한다. 23일 스포티비뉴스 취재 결과 에이프릴 이나은 소속사 DSP미디어는 지난 22일 변호사를 선임하고 학교폭력과 관련된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유포한 누리꾼에게 강경 대응할 준비를 마쳤다.파워볼

이나은과 초등학교 동창이라는 누리꾼 A씨는 22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나은에게 괴롭힘을 당했다는 내용을 담은 글을 썼다. 초등학생 시절 이나은과 같은 학원을 다녔다는 A씨는 “이나은에게 강도 높은 폭언을 듣고 학원까지 그만둬야 했다”며 “당한 일 때문에 울고 난리를 많이 쳤다. 엄마가 이나은이 TV에 나오면 지금도 치를 떤다”며 이나은이 다른 친구와 함께 자신을 괴롭혔다고 했다.

또 A씨는 이나은이 자신에게 ‘장애인 같다’는 모욕적인 언행으로 얼굴과 몸매를 평가했다며 “사과를 원한다. 이나은 얼굴을 볼 때마다 과거 기억이 떠오른다. 쉽게 한 말일 수도 있지만 나는 큰 상처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소속사 DSP미디어에 따르면 누리꾼의 주장과 이나은의 학창시절은 사실과 다르다. 이나은은 초등학생 시절 학원을 다니지 않았기 때문에 이나은 때문에 학원까지 그만둬야 했다는 주장은 사실관계부터 다르다는 설명이다.

이나은은 잘못된 루머가 제기된 후 마음에 큰 상처를 입고 매우 괴로워하고 있다고. 차근차근 활동 영역을 넓히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던 중 터져나온 루머에 정신적, 물질적 피해도 막심하다는 전언이다. 결국 DSP미디어는 사실과 전혀 다른 루머를 바로잡기 위해 빠르게 변호사를 선임하고 곧바로 맞대응 준비에 들어갔다.

소속사는 “이나은이 학교폭력 가해자라는 의혹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했다.

매경닷컴 MK스포츠(美 세인트 피터스버그) 김재호 특파원

합의가 된 줄 알았는데 아니다. 류현진 소속팀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2020시즌이 험난하다.

‘ESPN’ 메이저리그 전문 기자 버스터 올니는 23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블루제이스 구단과 메이저리그 사무국이 펜실베니아 주정부로부터 피츠버그에 있는 PNC파크를 홈구장으로 사용하는 것에 대한 승인을 얻지 못했다고 전했다.파워볼게임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펜실베니아 주정부와 이 문제에 대해 지속적으로 협의를 해왔지만, 지금까지 승인을 얻지 못한 것. 올니는 “블루제이스는 대체 후보지를 찾아야 할지도 모른다”고 전했다.

기사 이미지

‘AP통신’은 펜실베니아주 보건 당국의 발표를 인용, 주정부가 블루제이스의 2020시즌 피츠버그 홈경기 개최에 대한 승인을 거부했다고 전했다.

펜실베니아주 보건 당국의 레이첼 레빈 박사는 성명을 통해 “이 지역에 스포츠 경기를 포함한 어떤 이유로든 여행자를 더하는 것은 거주민, 방문자, 양 팀 모두에게 위험이 될 수 있다”며 블루제이스의 홈경기 개최가 불필요한 방문객 유입을 불러올 것이라고 주장했다.

앞서 같은 날 ‘USA투데이’는 블루제이스가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 PNC파크를 홈구장으로 같이 사용하는 것에 동의했다고 전한 바 있다.

앞서 블루제이스는 홈구장 로저스센터에서 홈경기를 여는 것을 추진했지만, 캐나다 연방 정부의 승인을 얻지 못했다. 주정부의 승인까지 받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미국간 국경을 넘나드는 것에 대해 캐나다 정부가 문제를 제기했다.

이후 대체 홈구장을 물색해왔다. 지리적으로 가까우며 겹치는 일정이 많지 않은 PNC파크는 유력한 후보지로 거론됐다. 파이어리츠 구단도 우호적으로 나오면서 순조롭게 합의가 되는 듯했다. 주정부의 승인만 나오면 경기를 할 수 있었는데 이를 얻지 못했다.

당장 다음주에 홈개막전이다. 대안을 찾아야한다. 역시 홈경기 일정이 겹치지 않는 팀인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홈구장 캠든 야즈가 대안이 될 수도 있다. 마이너리그 구장에서 경기를 하는 것은 시설 문제로 진행하기가 쉽지 않다.

떠돌이 신세로 시즌을 치르는 방법도 있다. 올니는 블루제이스가 2020시즌 모든 홈경기를 상대 팀 홈구장에서 홈팀으로 치르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메이저리그에서 일정 문제가 있을 때 종종 사용하는 방법이다.

기사 이미지
김지우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지우가 성난 등근육을 자랑했다.

김지우는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개의 영상을 올리며 “등 운동으로 시작해 어깨로 마무리 지은 날”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집에 오는 길에 내 의지와는 상관 없이 팔이 덜덜거리는 이 느낌. 내일 근육통이 오면 더 희열을 느끼겠지”라며 만족감을 드러냈다.

그가 공개한 영상에는 폭풍 운동 중인 김지우의 모습이 담겼다. 운동할 때마다 드러나는 등근육이 눈길을 끈다.

한편 김지우는 셰프 레이먼 킴과 지난 2013년 결혼해 지난 2014년 딸 루아나리 양을 출산했다.

건설업자 1만8000평 훼손..기소의견 검찰 송치
원상복구 명령 무시..”밭 일구려고” 진술
개발제한구역인 광주 서구 용두동 한 야산이 한 건설업자의 불법 공사로 훼손돼 있다.2020.7.23/뉴스1 © News1 허단비 기자

개발제한구역인 광주 서구 용두동 한 야산이 한 건설업자의 불법 공사로 훼손돼 있다.2020.7.23/뉴스1 © News1 허단비 기자
(광주=뉴스1) 허단비 기자 = 개발제한구역(그린벨트) 1만8000평을 무단으로 훼손한 50대 건설업자가 검찰에 넘겨졌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개발제한구역을 무단으로 훼손하고 지자체의 원상복구 행정명령을 이행하지 않은 혐의(개발제한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특별조치법)로 A씨(54)를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19년 5월 광주 서구 용두동 한 야산 8000평에 심어진 나무를 모두 베고 이를 원상복구하라는 지자체 행정명령을 어기고 지난 4월 재차 1만평을 훼손, 총 1만8000평의 그린벨트 구역을 무단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개발제한구역의 지정 및 관리에 관한 특별조치법’에 따라 3000만원 이하의 벌금이나 3년 이하의 징역을 받을 수 있다.

임야 1만8000평에는 70년생 이상 나무 1만8000여 그루가 심어져 있었지만 A씨가 무단으로 이를 베어버리며 산림 훼손이 심각해졌다.

지난 13일에는 광주에서 150㎜이상의 장대비가 쏟아지자 A씨가 훼손한 임야에서 토사가 유출돼 산 아래 마을의 논밭을 덮치기도 했다.

광주 서구는 원상복구 계획서를 제출하도록 해 이를 감독했지만 재차 훼손이 발생하자 지난 5월21일 A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A씨는 “밭을 일구려고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개발제한구역 특별법 위반 혐의로 처벌을 받는 것과 동시에 해당 임야에 대한 원상복구도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OSEN=한용섭 기자] 브룩스 레일리(신시내티)가 섬머캠프 시범경기에서 호투로 개막 로스터 희망을 이어갔다. 

레일리는 2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신시내티의 그레이트 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시범경기에 불펜으로 등판, 2이닝 2피안타 2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레일리는 0-0인 3회 선발에 이어 2번째 투수로 등판했다. 선두타자 제코비 존스에게 좌전 안타를 맞았으나, 니코 굿럼을 2루수 땅볼로 유도해 선행 주자를 2루에서 아웃시켰다. 굿럼에게 2루 도루를 허용해 1사 2루. 조나단 스쿱을 3루수 땅볼, 미겔 카브레라를 우익수 뜬공으로 처리해 실점하지 않았다. 

4회도 안타 1개를 맞았다. C.J. 크론을 89마일 포심 패스트볼로 3구삼진을 잡은 후 칸데라리오에게 중전 안타를 허용했다. 크리스틴 스튜어트를 1루수 땅볼로 유도해 2루에서 포스 아웃시켰다. 2사 1루에서 빅터 레이예스를 79마일 커브로 헛스윙 삼진을 잡았다. 

레일리는 신시내티의 40인 로스터에 포함됐다. 데이비드 벨 신시내티 감독은 레일리를 불펜으로 활용할 뜻을 보였다. 벨 감독은 최근 지역 매체와 인터뷰에서 “레일리는 한국에서 멋진 경력을 쌓았고, 우리에게 좋은 메시지를 줬다. 레일리는 처음부터 인상적이었다”며 “그는 좌타자 뿐만 아니라 우타자도 상대할 수 있는 능력을 갖췄다. 올해부터 적용되는 새 규정을 고려할 때 멋진 영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레일리는 2013년 시카고 컵스에서 마지막으로 빅리그에서 뛰었다. 올해 7년 만에 메이저리그 복귀를 노리고 있다. 실시간파워볼

Post our comment